상단여백
HOME 사진뉴스
봄꽃 향기 가득한 한밭수목원에서 봄 마중해요산수유, 홍매화, 생강나무 등 봄꽃 만개

봄이 성큼 다가옴에 따라, 대전시는 시민들에게 따뜻한 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한밭수목원에 방문해 볼 것을 추천하고 있다.

한밭수목원은 현재 산수유, 홍매화, 생강나무, 히어리, 팬지, 비올라 등 봄꽃들이 만개해, 가족과 함께 아름답게 핀 꽃들을 감상하고 자연을 느끼면서 따뜻한 봄 향기를 맡을 수 있다.

올해도 어김없이 봄을 알리는 대표 꽃인 노란색의 산수유가 수목원을 물들이고, 수목원에 식재된 홍매화는 진한 분홍색을 띄어 이용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또한 수목원 화단과 화분에는 한밭수목원에서 직접 생산한 팬지, 비올라, 데이지, 금잔화 등 다양한 봄꽃으로 새단장했다.

한편, 한밭수목원은 매년 100만 명 이상의 방문객이 찾아오는 곳으로 대전시민의 대표적인 휴식공간이며, 1,877종의 식물을 보유하고 있어 사계절 다양한 꽃이 피어 계절마다 색다른 경관을 느낄 수 있다.

대전시 임묵 환경녹지국장은“길어진 코로나19로 시민들이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라며, “잠시나마 시간을 내어 도심 속에 어우러진 한밭수목원의 봄꽃들을 보면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