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지역&생활
계룡제일문 설치 6월까지 도로통제

 계룡IC 전방 1.25km~2km구간 양 방향

계룡시는 계룡제일문 설치공사로 인한 계룡대로 일부구간 도로통제를 6월말까지로 연장한다고 밝혔다.

계룡제일문 조감도

시는 당초 4월까지 차량 통제를 할 예정이었으나 구조물 콘크리트 양생기간을 확보하고 지붕기와 설치로 인한 낙하위험, 가설시설물 및 구조물 충돌위험 등 차량통행 시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원천 차단하기 위해 통제기간을 연장했다.

통제구간은 두마면 계룡대로 1∼3호선(농소리 17번지 일원)의 계룡IC 전방 1.25km∼2km구간으로, 공사구간 확보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양방향 전면 통제된다.

통제기간 이 구간을 지나는 시민은 대실지구 우회도로를 이용해 통행할 수 있으며, 시는 교통안내 표지판 등으로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조속히 공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계룡제일문 설치공사는 2020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성공개최 및 국방도시로의 랜드마크를 조성하기 위해 시행하는 사업으로 두마면 농소리 17번지 일대에 너비 35m, 높이 15m, 폭8m 규모로 팔짝 지붕형태의 현대와 고전미를 갖춘 문루형 형식의 상징물을 오는 8월말까지 설치 완료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도로통제기간 연장으로 통행 불편이 예상되는 만큼 주민들의 이해와 많은 협조를 부탁한다”며 “계룡제일문 설치 공사를 조속히 마무리해 국방도시 계룡의 새로운 명소로 자리 잡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