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김동일 보령시장, “긴 연휴 취약계층이 소외감 느끼지 않도록 관심 기울여 주길”18일 청라면 행정복지센터에서 3분기 찾아가는 읍면동장 토론회 개최

보령시는 18일 청라면 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읍면동장, 청라면 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3분기 찾아가는 읍면동장 토론회를 가졌다.

이날 토론회는 시의 주요 당면현안과 지역 현안 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 시장은 이날 회의에서는 후쿠시마 처리수 방류와 관련하여 시민들의 걱정을 완화하고자 도와 연계해 방사능 실시간 측정 결과를 시 누리집에 공유하고 있으며, 방사능 검사장비를 직접 구매 및 활용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수산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또한 올해 계속되는 폭염과 폭우로 작황이 예년만치 못할 것으로 예상되며, 농가의 일손 또한 넉넉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며 농업인들의 마음을 보듬고 위로하기 위해 고령 농업인, 일손이 부족하거나 상황이 어려운 농가주 등을 발굴하여 가을철 농촌 일손돕기를 적극 추진할 것을 주문했다.

아울러 지난 4월 청라면에서 발생한 대형산불로 큰 아픔을 겪은 경험이 있기에 이번 가을은 읍면동에서 철저한 산불 감시활동으로 산불 발생요인을 사전에 차단하여, 다시는 산불로 인한 고통을 겪지 않도록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김동일 시장은 “긴 연휴에 대비해 독거노인, 다문화가정 등 취약계층이 소외감을 느끼지 않도록 관심을 기울일 것을 당부드린다”라며 “고향을 찾는 귀향객들이 깔끔하고 청결한 환경 속에 풍성하고 따뜻한 한가위를 느끼고 갈 수 있도록 주변 환경정화에 신경 써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