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서산시, 상수도 스마트미터기 활용 도서지역 사회안전망 서비스 제공도서지역 거주 노인을 대상으로 수돗물 사용량 모니터링, 안부 확인

충남 서산시가 수돗물 사용량을 기반으로 어르신들의 안전 확인에 나선다.

시는 18일 서산시청 시장실에서 ‘도서지역 사회 안전망 서비스 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협약식에는 이완섭 서산시장과 김창준 한국수자원공사 금강유역본부장, 정용수 한국수자원공사 서산권지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참여자들은 지리적으로 소외된 도서지역 어르신들의 안전 모니터링을 위해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사업 대상은 서산시 우도, 분점도, 고파도에 거주하는 65세 이상 거주자 약 80명이다.

시와 한국수자원공사 서산권지사는 도서지역에 구축돼있는 상수도 스마트미터기를 활용해 대상자의 위기상황, 누수 등 만일의 사고를 방지할 수 있도록 수돗물 사용량을 모니터링하고 수도 사용이 없을 시 안부 확인 등을 해나갈 예정이다.

수도 스마트미터기는 기존 기계식 계량기에 양방향 통신망을 결합한 전자식 계량기로 검침원이 직접 방문하지 않고 원격으로 수도사용량을 계측할 수 있는 장치이다.

시는 그간 스마트미터기의 확대 보급으로 농어촌, 도서지역 스마트미터 구축을 완료했으며, 2018년부터 우도와 분점도에 2020년부터는 고파도에 용수공급을 하고 있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앞으로도 정보화기술(ICT) 장비를 활용해 지리적으로 취약한 농어촌 지역까지 서비스 대상을 확대해 시민 중심의 사회안전망 서비스를 펼쳐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