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경제·과학·교육
목원대, 지역기업과 게임·웹툰 콘텐츠 분야 기술개발 공동연구

목원대학교(총장 이희학) LINC 3.0 사업단은 게임·웹툰 콘텐츠 관련 산학공동 기술개발과제 선정기업 4곳과 공동으로 연구를 진행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산학공동 기술개발과제의 경우 치열한 경쟁 속에 총 4개의 산학공동 기술개발과제가 최종 선정됐다.

선정된 기업은 ㈜코보티스(대표 송수영), ㈜러시캣(대표 이문호), ㈜스마트에스엔(대표 임수남), ㈜엠랩(대표 김기효) 등이다.

LINC 3.0 사업단은 목원대의 문화예술융합 분야 전임교원을 연구책임자로 해당 기업과 함께 산학공동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산학공동 기술개발과제는 게임‧웹툰 콘텐츠 분야 지역 대표 기업지원기관인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문화예술융합 특성화대학인 목원대가 상호 긴밀하게 협력해 지역의 우수기업을 발굴‧육성한다는 점에서 의미를 가진다.

프로젝트의 성공적인 결과 도출을 위해 목원대는 기술개발 및 시제품 제작, 지식재산권 출원, 사업화, 애로기술 자문 등 과제 수행의 전 과정을 밀착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미래 먹거리 산업의 상생을 도모하고, 아울러 관련 학과 소속 학생들도 연구원 자격으로 참여해 전공 실무능력을 높이는 경험을 하게 된다.

정철호 단장은 “이번 산학공동 기술개발과제에 선정된 기업은 우리 대학이 강점을 가진 문화예술융합 분야에 속한 지역의 대표기업으로 큰 성과가 기대된다”며 “기술개발과제 수행과정에 관련 전공분야 전임교원을 맞춤형으로 매칭해 기업과 대학이 함께 성장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