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대전중구의회, 제252회 임시회 개회의원발의 조례안 등 일반안건 총 25건 심의

대전중구의회(의장 윤양수)는 15일 제252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고 오는 20일까지 6일간의 의사일정에 들어갔다. 이번 임시회에서는「호우 피해 사망자 및 유가족에 대한 지방세 감면 동의안」등 총 25건의 일반안건을 심의한다.

의원 발의 안건은 △정책자문단 설치·운영 조례안(안형진 의원), △결산검사위원 선임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류수열 의원) △성실납세자 등 지원에 관한 조례 전부개정조례안(김석환 의원) △위기가구 발굴 지원 조례안(김선옥 의원) △은둔형 외톨이 지원 조례안(이정수 의원) △자립준비청년 등의 자립 지원 조례안(유은희 의원) △안전보안관 운영 조례안(김옥향 의원) △산업재해 예방 및 산업안전보건 지원 조례안(육상래 의원)등 총 13건이다.

본회의에 앞서 실시된 5분 자유발언에서는 김석환 의원이 △우리나라의 버팀목 세대인‘신중년’세대를 위한 양질의 일자리 및 다양한 사회참여 확대 관련한 체계적인 정책 마련을 촉구하였고, 유은희 의원이 △대전0시축제에 대해 대전만의 정체성 부족 및 상권 활성화 효과 미비 등을 우려하며, 내년도에는 중구 원도심과 원주민에 도움이 되는 축제로 보완개최할 것을 당부했다.

윤양수 의장은 개회사에서“이번 임시회에서도 구민의 민생과 직결된 다수의 안건을 심의할 예정”이라면서 “구민의 생생한 목소리를 대변하고 발전적인 정책대안 제시로 생산적인 의회, 구민과 소통하는 의회가 되도록 우리 모두가 노력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