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보령시, 서해안 최대규모 ‘원산도 해양 웰니스 관광단지’ 드디어 첫 삽15일 오봉산해수욕장 일원에서 소노호텔앤리조트 원산도 관광단지 기공식 개최

보령시는 15일 오천면 원산도리 오봉산해수욕장 일원에서 소노인터내셔널이 해양레저 대표 관광도시 보령시의 랜드마크로 거듭날 ‘소노호텔앤리조트 원산도 관광단지 기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공식에는 김태흠 충남도지사, 김동일 보령시장, 박춘희 대명소노그룹 회장, 서준혁 소노인터내셔널 회장을 비롯해 시도 관계자 및 기자단, 임직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오는 2028년 상반기 완공을 목표로 하는 소노호텔앤리조트 원산도 관광단지는 정부와 민간이 협력하는 복합 해양레저관광도시 조성사업으로, 총 96만6521㎡ 면적에 1500여 개 객실과 각종 편의시설을 갖춘 서해안 최대 복합관광단지가 될 예정이다.

특히 북유럽 느낌의 건축 콘셉트와 원산도가 가지고 있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접목하여 자연 친화적 조화를 극대화한다.

또한 전문화된 스포츠 복합시설을 계획하고 있으며, 관광단지 이용과 연계한 마리나 및 다양한 해양레포츠 체험시설을 도입할 계획이다.

시는 보령해저터널 개통에 따라 접근성이 좋아진 원산도가 앞으로 서해안 해양관광의 중심지로 발전해 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현재 원산도의 기반 시설을 확충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또한 인근 섬(효자도, 삽시도, 고대도, 장고도)과 함께 다양한 테마가 있는 오섬 아일랜드로 조성해 해양 융복합 거점 구축을 통한 해양레저관광의 집약 공간을 창출해 나갈 계획이다.

김동일 시장은 “원산도 관광단지 조성사업은 보령시가 전국 최고의 해양레저관광도시로 우뚝 서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해양관광 거점으로 가장 중요한 원산도에 관광단지가 조속히 들어설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