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목요사랑방
목요언론인클럽, 대전관광공사와 정책 간담회 진행규모 커진 대전국제와인엑스포, 관광객 30만명 목표 잡아

“목요언론인클럽의 대전관광공사 방문을 환영합니다.”

목요언론인클럽(회장 한성일)은 11일 오전 10시30분 대전관광공사(사장 윤성국) 대회의실에서 정책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국민의례, 내빈 소개, 대전관광공사 소개 및 주요 사업 브리핑, 신세계 엑스포 아쿠아리움 관람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날 대전관광공사는 주요 사업으로 ▲대전관광공사 및 사업 소개(권중찬 홍보마케팀 팀장) ▲대전 야간관광 특화도시 사업(융합사업팀 윤영숙 팀장) ▲대전국제와인EXPO 추진 현황(전시기획팀 박수현 팀장) 등을 상세하게 설명했다.

한성일 목요언론인클럽 회장은 인사말에서 “목요언론인클럽 직전 회장인 윤성국 사장님이 대전관광공사 사장님으로 부임하신 후 목요언론인클럽 초청 간담회를 주재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부임하신 후 많은 성과를 거두고 계신 만큼 저희도 열심히 응원해드리겠다”고 말했다. 특히 “야간관광 특화도시 사업, 대전빵축제와 같은 지역특화 축제 육성, 대전 0시 축제, 대전와인엑스포 등 대전특화 브랜드 축제, 한빛탑과 시민광장과 연계한 체류형 야간축제 개최 강화 등 사계절 명품 축제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목요언론인클럽에서도 열심히 응원해드리고 홍보해드리겠다”고 밝혔다. 또“대한민국 과학축제를 비롯한 마이스산업 인프라 극대화로 꿀잼도시 대전 브랜드를 안착시키고, 한밭수목원의 공원화 등 다양한 콘텐츠 개발로 대전이 전국 최고의 관광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 회장은 마지막으로 “오늘 윤성국 사장님과 김용원 상임이사님, 오세훈 관광사업단 단장님, 이선종 관광 P&A 팀 차장님, 권중찬 홍보마케팅 팀장님을 비롯한 대전관광공사 임직원 여러분과 (주)대전신세계 윤석희 대표이사님과 이흥주 대전신세계 부점장님께도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윤성국 대전관광공사 사장은 “목요언론인클럽 회원님들을 초청해 오늘 대전관광공사와 간담회를 갖게 돼 뜻깊고 의미있는 시간이었다”며 “대전관광공사는 꿀잼도시 행복동반자로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 사장은 이어 “대전 도시이미지가 변하고 있는데 특히 대전 야간관광이 젊은이들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최근에는 야간관광특화도시 공모에 대전시가 선정되는 등 야간관광 부분에서 가능성을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올해는 기존보다 더 확대된 ‘대전국제와인엑스포’를 통해 30만 명의 관광객을 유치할 계획”이라며 “목요언론인클럽과 언론에서 보다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올해 대전시가 주최하고 대전관광공사가 주관하는 ’대전국제와인엑스포‘는 9억 원의 예산으로 오는 9월 4일부터 10일까지 7일간 DCC1과 DCC2 전시장에서 ‘와인트로피’와 함께 진행된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