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경제·과학·교육
충남도립대 작업치료학과, 현장 실무 능력 높인다내달 17일까지 보건소, 병원, 연구소 등으로 현장 실습 떠나…현장 실무 능력 함양

충남도립대학교(총장 김용찬) 작업치료학과가 동계방학을 맞아 전공 실무 능력을 높이기 위한 현장 실습에 나섰다.

충남도립대 작업치료학과 재학생 25명은 내달 17일까지 약 8주간 보건소 및 병원, 연구소, 복지관 등으로 현장실습을 수행하고 있다.

이번 동계 현장실습은 작업치료 직무 중심 교육과정을 통한 학습지식과 현장실무 능력을 함양하기 위해 추진됐다.

실습 참여 학생들은 여러 기관에서 전공 관련 의료기기들을 체험했다. 특히 종합복지관 및 충남광역 치매센터에서는 고령자 등을 대상으로 한 작업치료 프로그램도 진행했다.

작업치료학과 전빛나 학생은 “전공을 살려 어르신이나 몸이 조금 불편하신 분들에게 도움이 돼 성취감을 느낀다”며 “산업체 방문과 다양한 기기 체험으로 전공 이해도가 높아졌다”고 말했다.

김미점 작업치료학과장은 “충남도립대 작업치료학과는 70% 이상이 전공을 살려 의료기관에 정규직으로 취업하고 있다”며 “국가시험 합격률도 매우 높아 학생들의 만족도도 높다”고 강조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