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대전시의회, 붕괴직전의 필수의료 체계 진단과 해결 방안 모색에 팔 걷어안경자 의원, 19일 오후 2시 관련 정책간담회 열어

대전시의회 복지환경위원회 안경자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은 19일 오후 2시 3층 소통실에서 ‘대전광역시 필수의료현황과 향후 대책 마련을 위한 정책간담회’를 개최한다.

금번 간담회는, 최근 외과, 산부인과 등 필수 진료과목에 신규 의료인력 확충이 되지 못하면서 치료 적기를 놓치는 사례가 증가하는 등 붕괴직전에 있는 필수의료 체계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시의회 차원에서 적극적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사회적인 여론을 다시금 환기시키고자 계획되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대전시의사회 김영일 회장이 발제를 맡고 △김준영 대전시의사회 재무이사 △박춘선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의료체계실장 △안옥 대전광역시 건강보건과장 △유인술 충남대의대 응급의학과 교수△이한범 대전시의사회 대덕구회장 △임정혁 대전시의사회 서구회장 △임현택 대한소아청소년의사회장 △한성일 중도일보 국장 △황원민 건양대의대 신장내과 교수가 토론자로 참여하여 대전시 필수의료 현황을 파악하고 향후 필수 의료 부족 상황을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