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경제·과학·교육
대전서부교육지원청, 장애 인식개선 교육문화공연으로 문을 열다

대전서부교육지원청(교육장 임민수)은 12월 1일(목) ‘외부 전문강사와 발달장애인밴드 라온보이즈’를 초청해 직장대상 장애 인식개선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장애(Disability)가 장애(Barrier)가 되지 않는 사회’라는 주제로 발달장애인 청소년 4명으로 구성된 밴드 라온보이즈의 금관악기, 타악기 건반으로 조지 윈스턴의‘캐논변주곡’외‘여행을 떠나요’,‘아파트’연주로 문을 열었다.

이어 장애에 대한 교육은 비장애인과 장애인이 함께하는 통합사회 조성 및 구성원의 다양성이 존중되는 직장문화조성을 위해 마련됐으며, 보건복지부와 고용노동부 위촉 전문강사로 활동하고 있는 박하나 강사의(세종장애인식개선연구회) 퀴즈로 풀어보는 장애 상식, 드라마로 통해 보는 장애, 장애인들이 겪는 장벽과 편견, 장애인차별금지법 등으로 진행됐다.

한편, 대전서부교육지원청은 교육을 통해 장애인에 대한 직장 내 편견을 제거함으로써 장애인 근로자의 안정적인 근무 여건을 조성하고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자 매년 전 직원을 대상으로 장애 인식개선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대전서부교육지원청 관계자는 “장애에 대한 편견 해소를 위해 강의와 함께 문화 공연 형태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으며, 이번 교육을 통해 장애에 대한 이해와 긍정적 인식을 높였다. 앞으로도 장애인을 존중하고 배려하는 직장문화가 조성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