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경제·과학·교육
대전교육청, 2023학년도 대전형 작은학교 모델학교 선정(동부 관내) 동명초, 산서초, (서부 관내) 남선초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작은학교 활성화 방안으로 ‘2023학년도 대전형 작은학교 모델학교’ 3교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대전광역시교육청은 학령인구의 지속적 감소와 도심공동화 등으로 증가하고 있는 소규모 학교의 학교 간, 지역 간 불균형과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지난 8월 「2022년 작은학교 활성화 기본 계획」을 통해 2023학년도에‘대전형 작은학교 모델학교’를 시범적으로 운영한다고 발표했다.

‘대전형 작은학교 모델학교’는 도심과 떨어져 있는 농촌지역의 6학급 이하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작은 학교만의 특색있는 교육과정 운영과 공동(일방)학구제 시범 적용으로 도심 학생의 유입을 통해 적정규모 학교를 유지하는 데 목적이 있다.

이번에 선정된 모델학교는 동부 관내 동명초등학교, 산서초등학교, 서부 관내 남선초등학교이며, 각 학교의 운영 계획과 성과평가에 따라 매년 2천~3천만 원을 3년간 지원할 예정으로, 2023년 3월에 1차연도 운영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대전광역시교육청과 대전동·서부교육지원청은 △학교별 특색 있는 교육과정 운영 컨설팅 △교원(교장·교사) 역량강화 워크숍 △작은학교 우수사례 공유 및 확산 △공동(일방)학구제에 따른 통학구역 조정으로 주소이전 없이 작은학교로 전입학 허용 등을 지원할 방침이다.

대전광역시교육청 조훈 혁신정책과장은 “작은학교의 강점을 살려 마을과 함께 다양한 교육과정 운영과 특색있는 프로그램 개발로 학생·학부모·교원·지역사회 모두가 만족하고, 미래 학교를 준비하는 원동력이 되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