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대전시의회, 3분기 민원처리결과‘27%’증가산업건설위원회 생활민원 접수 가장 많아

대전시의회(의장 이상래)는 올해 3분기 시의회로 접수된 총 38건의 시민의견 및 진정민원의 처리결과를 7일 발표했다.

시민불편사항을 접수한 결과 2분기 대비 27%로 증가 하였으며, 상임위원회별로 산업건설위원회(44%)가 가장 많았고, 교육위원회 33%, 복지환경위원회 17% 행정자치위원회 6%로 접수되었으며, 민원발생지역으로는 서구(29%), 유성구(24%), 동구(21%), 중구(16%), 대덕구(10%) 순으로 나타났다.

주요내용은 생활민원, 도로관련, 학교시설 관련이었으며, 그 중에서도 도로보수, 생활소음, 용산초 모듈러 교실 운영이 주를 이루었다.

접수한 민원은 철저한 현장 확인 및 주민계도 등을 통하여 처리할 수 있도록 해당 상임위원회와 관련부서에 전달하고, 직접 처리하기 어려운 민원은 자치구 등 해당기관으로 이송하여 시민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였다.

이상래 의장은 "이번 민원처리 결과분석은 다른 시기보다도 제9대의회에 대한 시민의 목소리를 처음 분석한 것으로 의미가 크다고 할 수 있으며, 민원분석자료를 통해 시민과 소통하고 공감하는 의회를 만들기 위해 소중한 자료로 활용하겠다" 라고 말했다.

또한, "오는 11월 제2차 정례회 기간 중 행정사무감사에서는 민원접수 결과 및 시민제보 등을 활용하여, 대전시정과 교육행정에 대한 감시와 견제를 충실히 수행하여 시민중심의 의정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