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경제·과학·교육
충남도립대, 대기업 취업문 활짝 열리다올해 전반기 전기전자공학과‧컴퓨터공학과 등 33명 대기업 대거 합격

충남도립대학교(총장 김용찬)가 대기업 취직에 강한 대학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충남도립대학교 취업지원처(처장 권정훈)에 따르면 올해 전반기 전기전자공학과·컴퓨터공학과 등 33명의 학생이 포스코케미컬 등 대기업에 합격했다.

구체적으로 2차전지 소재 기업인 포스코케미컬을 비롯한 광학솔루션, 전자소재 및 부품기업 LG이노텍, 헬스케어 산업인 보령그룹 등에 입사했다.

특히 지역 우수기업인 국제엘렉트릭코리아, 온셀텍, 중부발전 서비스 등에 대거 등용됐다.

이번 대기업 및 유망기업 합격에는 취업지원처에서 자체적으로 진행하는 산업맞춤형 취업 스터디를 운영한 덕분이다.

취업지원처는 산업맞춤형 취업스터디를 통해 산업과 기업에 대한 목표를 설정하고 전략적으로 준비하며 취업의 기반을 다지고 있다.

실제 취업스터디를 통해 기업 채용설명회 및 업계 채용 동향을 비롯해 △입사 지원 클리닉 △기업 분석 특강 △선배와의 만남 △인·적성 특강 △모의면접 △동행 면접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등 취업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김용찬 총장은 “산업 맞춤형 취업지원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고 채용 프로세스를 경험하도록 하는 것이 산업맞춤형 취업 스터디의 취지이다”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의 취업성공을 위해 시시각각 변해가는 취업시장을 분석하여 맞춤형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