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보령시, ‘탄소중립 실현’ 친환경 전기 저상버스 운행 시작주요 3개 노선에 배치, 교통약자 등에 대중교통 이용환경 개선

보령시가 친환경 전기 저상버스 2대를 도입해 청정 관광도시 보령으로 거듭나고 있다.

시는 친환경 전기 저상버스가 시민과 관광객들의 수요가 많은 100번, 101번, 102번 노선에 투입돼 운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친환경 전기 저상버스는 이산화탄소 및 미세먼지 배출량 감소를 통한 쾌적한 친환경 대중교통 이용환경을 조성할 수 있으며, 출입구의 높이가 낮아 임산부, 노약자, 장애인 등 교통약자가 탑승하기에 편리하다.

시는 이번 친환경 전기 저상버스 도입에 따라 교통약자들과 관광객들의 대중교통 이용환경이 개선되고 보령의 대기환경 개선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고 있다.

친환경 전기 저상버스가 운행될 100번, 101번 노선은 구 대천역에서 출발하여 보령종합터미널, 대천역을 지나 대천해수욕장, 대천항으로 향하는 노선이며, 102번 노선은 구 대천역에서 출발하여 대천해수욕장을 거쳐 원산도로 향하는 노선이다.

100번, 101번 노선은 오전 6시 20분부터 오후 18시까지 약 15분, 오후 18시부터 20시까지는 약 20분, 오후 20시부터 오후 22시까지는 약 30분 배차간격으로 운행하며, 102번 노선은 6시 30분, 9시 15분, 11시 45분, 15시, 17시 20분 총 5회 운행한다.

시는 올해 말까지 친환경 탄소중립 실현과 교통약자의 이동 편의 증진을 위한 전기 저상버스를 추가로 4대 더 도입할 예정이며, 쾌적하고 편리한 대중교통 이용환경 조성과 교통약자의 이동권 증진에 더욱 힘쓸 예정이다.

고효열 부시장은 “소음과 진동이 적은 전기 저상버스의 도입을 통해 시민과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전기 저상버스를 도입하는 등 교통 인프라 확충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