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문화·예술·공연·전시
국립세종수목원, 윤영식 사진작가 초대전 개최다중촬영 기법 활용한 송백(松柏) 분재 사진전

한국수목원정원관리원(이사장 류광수)은 오는 9월 20일부터 10월 10일까지 국립세종수목원에서 윤영식 사진작가의 송백(松柏) 분재 사진전을 개최한다.

이번 사진전은 별도 프로그램을 사용하지 않고 카메라 자체의 다중촬영 기능을 활용한 독특한 촬영기법으로 새로운 작품세계를 경험할 수 있다.

다중촬영을 통해 만들어진 사진은 색, 선, 질감이 한편의 동양화처럼 표현된다.

국립세종수목원 분재원에서는 윤영식 사진작가 초대전 종료 후 ▲제32회 한국분재대전 ▲2022 동양란 전국 엽예품 전시대회 등이 이어 진행될 예정이다.

윤영식 작가는 “국립세종수목원의 아름다운 분재를 보고 영감을 받아 촬영을 진행하게 됐다”며, “많은 관람객들이 분재의 매력을 느낄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윤 작가는 “잘 가꾸어 보존이 필요한 자연 유산을 모든 관람객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전시회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국립세종수목원 권용진 전시사업부장은 “분재문화 인식 제고를 위해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하는 등 국민이 공감할 수 있는 전시를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