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뉴스 현장 중계탑
박범계 “장종태는 8년의 땀으로 서구 발전…3기 맡겨달라”장종태 선대위 8282명 출범…상임선대위원장에 이선용·김창관·송석근·유지곤

장종태 더불어민주당 서구청장 후보가 8282명 규모의 선거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6.1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또 최근 법무부 장관을 마치고 서구로 돌아온 박범계 국회의원은 “서구의 발전은 장종태의 땀으로 이뤄졌다”며 “검증된 서구청장 장종태에게 서구 발전 3기를 맡겨달라”고 호소했다.

장종태 서구청장 후보는 14일 오후 3시 대전 서구 용문동 더행복캠프에서 선대위 출범식을 가졌다. 선대위는 각계각층 지지자 8282명으로 구성됐으며 출범식에는 박범계 국회의원, 조승래 국회의원, 허태정 대전시장 후보를 비롯한 민주당 시·구의원 후보, 선대위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박범계 국회의원은 “12년 전, 아무도 민주당을 바라보지 않을 때 서구청에서 행정 잔뼈가 굵은 장종태 후보가 민주당에 입당해 서구청장에 도전했고, 한 번의 낙선 후 8년 전 역전의 드라마로 서구청장에 당선됐다”며 “장종태는 두 번의 서구청장 임기 내내 8년간 서구 골목골목을 그의 땀으로 적시며 서구 발전을 견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 누구보다 서구청장을 잘해 낸 ‘검증된 서구청장’ 장종태에게 서구 발전 3기를 맡겨달라”고 호소했다.

장종태 후보는 “무지한 세력에게 대전의 중심 서구를, 제 평생의 터전이자 제가 사랑하는 서구를 맡길 수 없다”며 “우리는 오늘 선대위 출범식을 시작으로 ‘더 행복한 서구’를 위한 위대한 도전에 나설 것”이라고 피력했다.

이어 “저 혼자서는 할 수 없지만 함께라면 할 수 있다. 여기 계신 선대위 여러분, 민주당 당원 여러분 그리고 50만 서구민들과 함께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장종태 선대위 상임총괄선대위원장은 김기복 ㈜닥터이엘회장이 맡았으며 상임위원장은 이선용 서구의회 의장, 김창관 전 서구의회 의장, 송석근 전 부구청장, 유지곤 민주당 대전시당 청년 수석부위원장, 구범림 대전재래시장상인연합회장, 신관순 전 대한미용사협회 대전서구지회장, 이종용 대전서구체육회 수석부회장 등이 임명됐다.

특히, 민주당 서구청장 예비후보였던 이선용·김창관·송석근·유지곤 상임위원장들이 장종태 후보와 ‘서구 원팀’을 이루기로 해 많은 박수를 받았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