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당진 삽교호 관광지, 코로나 19 자체 방역실시삽교호 번영회, 관광지내 전면적 자체방역 실시

삽교호 번영회(회장 최춘길)는 봄 행락철을 맞아 삽교호 관광지 내 많은 관광객이 찾아올 것으로 예상해 지난 2일 자체 방역에 나섰다.

삽교호 관광지는 다양한 해산물과 바다공원 등 볼거리, 즐길 거리가 많아 연중 500만 명이 찾아오는 대표적인 관광지이다.

특히 예년보다 일찍 만개한 벚꽃으로 많은 관광객이 찾아올 것으로 예상돼 번영회에서는 안전한 관광지 조성을 위해 관광지내 상가와 시설물을 대상으로 전면적 방역을 실시하고, 번영회 회원들에게는 방역수칙을 준수토록 독려했다.

최춘길 번영회장은 “수시로 방역을 실시하고 있으나 이번에는 상춘객들이 안전하게 다녀가실 수 있게 차량 등을 이용한 전면적 방역을 실시했다”며 “관광객분들도 방역수칙 및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시길 당부한다”고 전했다.

당진시 시설관리사업소 신광호 삽교호관광지팀장은 “당진시를 찾는 관광객들이 안전하게 즐기실 수 있도록 방역에 행정력을 다하고 있다”며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줄어들지 않는 상황에서 자발적 방역수칙 준수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니 관광객 분들의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