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당진시 음식점 비말차단 테이블 칸막이 지원관내 음식점 225개소에 총 1,350개 설치 완료

당진시가 관내 음식점 대상으로 비말차단 테이블 칸막이 설치를 완료해 음식점 내 코로나19 감염확산을 막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홈페이지 행정공고를 통해 관내 식사류를 제공하는 안심식당, 모범음식점, 업소를 우선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총 225개소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1,350개의 투명칸막이 지원 사업을 진행했다.

특히 당진시보건소는 실내에서 음식섭취 중 마스크 착용이 어려운 점을 고려, 음식점 내에서도 간격 유지를 통해 비말감염을 방지할 수 있도록 업소당 6개씩 투명칸막이를 제작해 업소별로 지원했다.

지원을 받은 한 영업주는 비용이 부담스러워 망설였는데 좋은 기회가 생겨 기쁘다며 손님들도 안심이 되고 위생은 물론 서비스제공에 있어서도 매우 효과적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보건소 이인숙 소장은 "2021년에도 업주분들의 수요를 반영해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어려운 시기에 안전하고 건강한 음식문화를 통해 나와 이웃을 생각하는 환경이 만들어지도록 노력 하겠다"고 전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