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부여군 일원에 대설특보 제설작업 총력

부여군(군수 박정현) 일원에 6일 오후부터 많은 눈이 내려 충남·전라권에 대설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부여군이 제설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7일 군에 따르면, 부여군 일원에는 전날부터 집중적으로 내린 눈으로 이날 오전 8시 기준 ▲부여읍 13cm ▲외산면 13.1cm ▲홍산면 13cm ▲충화면 13cm ▲세도면 6cm ▲석성면 9.9cm 등의 적설량을 기록하며 부여군 일원 평균 적설량 10.78cm를 나타냈다. 특히 외산면은 최근 3년간 최고 적설량을 기록했다.

이에 군은 눈이 내리기 시작한 6일 오후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와 동계 제설 전담부서인 건설과를 중심으로 취약지구 제설 및 점검에 나섰으며, 7일 새벽부터는 읍·면 전 구간에 대한 제설작업에 착수했다.

군은 제설덤프 7대, 백호(6w) 1대, 2.5톤 덤프 1대 등의 동원장비와 공무원 등 동원인력 20명을 투입해 부여읍 시가지 및 위임국도, 지방도, 군도, 응달지역, 교량, 고갯길 등 농어촌 도로 노선에 대한 제설작업에 나섰으며, 16개 읍·면에 편성한 마을 제설단 214명도 동원하여 마을 안길과 이면 도로 등에 대한 제설작업을 독려했다.

군 관계자는 “신속히 제설작업을 마친 후에는 제설도로 결빙(블랙아이스)이 우려되는 교량, 응달지역 등에 제설작업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히며 “한파와 함께 앞으로 눈이 더 내릴 가능성이 있으므로, 결빙 취약구간을 집중 모니터링하여 안전사고 예방과 교통 통행에 지장이 없도록 조치하겠다”라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