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충남도 3개 기업, 마스크 총 3만 5000장 기부금강웰빙푸드·대원커머스·국제에스티, 코로나19 취약계층 지원

충남도 소재 3개 기업이 코로나19 의료 취약계층을 위한 마스크를 전달했다.

도는 7일 도청 집무실에서 양승조 지사가 김정순 금강웰빙푸드 대표, 박준서·김주연 대원커머스 대표, 이경배 국제에스티 대표로부터 각각 마스크를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금강웰빙푸드는 500만 원 상당의 방역마스크 1만장을, 대원커머스는 260만 원 상당의 덴탈마스크 2만 장을, 국제에스티는 250만 원 상당의 KF94 마스크 5000장을 기부했다.

금강웰빙푸드는 천안 소재 기업으로, 단체급식·케이터링 서비스를 시작으로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바른 먹거리 만들기를 실천하는 회사이다.

대원커머스는 예산 소재 마스크 제조 기업으로, 장애인·고령자 등 취약계층에게 안정적인 일자리와 사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국제에스티는 논산 소재 시설물 전문 기업으로, 도로 안전 시설물 및 경관 시설물 연구·개발, 설계 제작 및 시공 등을 수행한다.

도는 이번에 기부 받은 마스크를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해 도내 코로나19 취약계층 지원에 활용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물품은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도민을 위해 사용할 것”이라며 기부 활동을 실천한 3개 기업에 감사를 전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