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정치·행정·자치
유성구, 유성형 뉴딜정책 점검회의 개최

총12개 세부추진전략에 대한 부서별 보고와 의견청취

유성형 뉴딜정책 추진 시 일자리 연계 강조

유성형 뉴딜정책 점검 회의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10일 오전 구청 대회의실에서 정용래 유성구청장을 비롯한 실·국·과장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성형 뉴딜정책 점검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15일 민선7기 후반기를 준비하는 구정운영토론회에서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정부의 디지털 뉴딜 정책에 발맞춰 우리구의 실정에 맞는 발전전략을 마련해 달라”고 당부하고, “앞으로 유성형 뉴딜정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직접 점검회의를 주재하겠다”고 밝혔었다.

이날 회의는 ▲디지털 뉴딜 분야 5개 과제 ▲그린뉴딜 분야 5개 과제 ▲안전망강화 분야 2개 과제 등 총12개 세부추진전략에 대한 부서별 보고와 의견청취 등으로 진행됐다.

구는 이번 점검회의를 시작으로 유성형 뉴딜정책이 유성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디지털·그린 경제로의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각 추진사업 별 일자리 창출과의 연계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이번 한국판 뉴딜정책의 핵심 목표는 구조적 대전환 대응과 함께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극심한 경기침체 극복”이라며 유성형 뉴딜정책 추진 시 일자리 연계를 강조했다. 이와 함께 “뉴딜의 이해와 공감의 폭을 넓히고 개인별 역량 강화를 위해 직원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해 달라”고 당부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