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뉴스
봄… 두꺼비 산란 확인

따뜻한 겨울로 짝짓기는 모두 끝난 듯

공익단체 늘푸른나무(논산환경교육센터/ 대표 권선학)에서는

지난 28일부터 두꺼비 서식지인 양촌 명암방죽에서 두꺼비가 산란한 사실을 확인했다.

권 대표는 “명암방죽에는 약 3곳에 산란이 되어 있었다”면서 “유난히 따뜻했던 겨울 탓에 조금 빨리 짝짓기와 산란이 시작된 듯하다”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