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안내판
서구, 한여름 밤의 음악회 3차례 개최

대전 서구는 오는 9일부터 ‘2019 한여름 밤의 음악회’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음악회는 9일 월평동 은평 근린공원을 시작으로, 21일 정림동 수밋들공원, 28일 도마동 도마큰시장 고객지원센터에서 총3회에 거쳐 다양한 장르의 문화공연을 연다.

서구는 구민의 다양한 문화 욕구에 부흥하고 무더위에 지친 구민을 위로하고자 매년 여름 꾸준하게 한여름밤의 음악회를 개최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다양한 지역의 보다 많은 구민에게 공연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각각 다른 장소에서 총 3회 거쳐 공연을 진행한다.

먼저 9일 월평동 은평공원 공연에서는 민요 가수 이경화를 비롯해 피노키오 보컬로 활동했던 가수 ‘류찬’, 재즈보컬리스 ’지현’, 소프라노 ‘허은영’, 전자바이올린 연주자 ‘조혜영’이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21일 정림동 수밋들 공원에서는 인간극장에서 제2의 바네사메이로 잘 알려진 바이올린 소녀 ‘유에스더’‚ 소프라노 ‘유지희’, 오카리나 연주자 ‘고민정’, 라이브 황제 ‘제임스 킹’이 출연하며, 28일 도마동 도마큰시장고객지원센터에서는 7080 포크송의 원조 솔개의 ‘이태원’이 출연을 확정했다.

장종태 청장은 “구민을 위한 한여름밤의 음악회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하시어 여름밤의 낭만과 일상의 여유를 느껴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공연 관련 기타 궁금하거나 자세한 사항은 서구 문화체육과(042-288-2713)로 하면 된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