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지역&생활
금산·추부깻잎 연매출 3년 연속 500억 원 달성

금산·추부깻잎이 2016년 최초 500억 매출을 시작으로 2017년 515억 원, 2018년 517억 원 매출을 올리며 3년 연속 500억 원대 깻잎 매출을 달성했다

추부 깻잎

전년 9,117톤 515억 원 대비 출하물량은 다소 줄었으나 2억 원이 증가한 9,008톤, 517억 원으로 매출은 0.3% 늘었다.

작년 봄에는 이상저온 현상과 여름에는 이례적인 폭염으로 산지 출하작업이 부진했다.

하지만 8~9월 휴가철 및 겨울 깻잎으로의 작부체계 전환과 맞물려 깻잎 출하 물량이 부족해지면서 가격이 3만 원대로 올라 매출액 상승을 견인했다.

깻잎 농가 스스로 자발적인 품질향상 노력과 GAP인증 확대 등 민관의 협업노력이 결실을 맺었다는 평가다.

문정우 금산군수는 “3년 연속 깻잎 연매출 500억 원대 달성은 깻잎 농가 스스로 품질향상을 위해 노력해온 결과”라며 “앞으로도 금산군 깻잎 명품화 및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저작권자 © 목요언론인클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