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진뉴스
향긋한 고품질 프리지아 출하

예산군농업기술센터(소장 전태선)는 지난 2일 봉산·신암 일원 프리지아 재배농가를 방문해 현장지도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프리지아는 졸업식, 입학식 등에서 큰 사랑을 받는 꽃으로 노란빛에 매력적인 향기를 갖고 있어 국내 수요가 많은 꽃이다.

또한 9월에 정식해 이듬해 2월부터 출하하는 대표적인 저온성 작물로써 다른 화훼류에 비해 난방비 등 경영비 부담이 적어 겨울철 농가소득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관내 신암면 조곡, 예림, 봉산면 효교 등 9농가 1만 8000㎡의 면적에서 재배되고 있으며 국산품종인 골드리치와 네덜란드 품종인 이본느가 주종을 이루고 있다. 특히 골드리치는 선명한 노란색으로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

봉산면 효교리, 이석범(74세) 농가는 전년도 12월 말부터 프리지아를 수확해 평년보다 40여 일 조기출하하고 있다. 이 생산방식은 저온저장고에서 습식 처리한 종구에 싹을 틔워 정식하는 기술로 1단에 3600원 선에 거래돼 전년도 대비 240% 높은 가격을 형성한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저작권자 © 목요언론인클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