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뉴스 문화·예술·공연·전시
목원대, 심화(心畫)-마음을 담은 그림이야기展

7일까지 대전 대흥동 꼬시꼬시갤러리

목원대학교(총장 권혁대) 미술학부 한국화전공이 우수한 창작인재양성을 목적으로 도자디자인학과와 미술교육과와 함께 3일부터 7일까지 대흥동 문화공간 꼬시꼬시갤러리에서 ‘심화(心畫)-마음을 담은 그림이야기展’을 개최한다.

정황래 작 ,산수여행>

이번 전시는 한해를 보내는 아쉬움을 달래며 사제동행의 의미를 담아 각 분야에서 활동하는 졸업생 신진작가와 이들을 지도해온 스승들이 함께 예술적 공감과 마음을 나누는 송년기획전시다.

18명의 교수들이 8명의 신진작가를 초대했다. 연륜과 깊이가 느껴지는 작품부터 색다른 시도와 독창성이 돋보이는 작품들을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다.

한국화와 도자디자인, 서양화, 조소 분야의 다양한 작품이 전시 돼 볼거리가 풍성하다.

정황래 미술‧디자인대학 학장은 “대학을 졸업하고 사회에 첫 발을 뗀 제자들에게 전시지원을 하며 올 한해를 더욱 뜻깊게 마무리하게 돼 감사하다”며 “사제(師弟)가 함께하는 동행의 의미가 관람객들에게 따뜻함으로 전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출품작가는 신진작가로 초대된 구수경, 구에슬, 김신애, 오민국, 이준성, 윤서영 등과 이들을 지도한 정황래, 안병국, 김태호, 여경섭, 이종필, 임서령, 황효실, 이은정, 차정일 교수 등 총 26명이다.

목요언론인클럽  webmaster@mokyoclub.com

<저작권자 © 목요언론인클럽,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요언론인클럽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